스스로 건강을 관리하고 치유할 수 있는 침과 뜸
prev 2019. 09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침을 배우는 사람에게 가장 큰 고민은 선혈이다.

"어떤 혈을 써야 병은 치유되고 균형을 회복할 수 있는가?  "가 늘 고민이다.

침구의 비조로 불리는 편작은 침이 통상 3개를 넘지 않았다고 전한다.

우리역사상의  허임 선생이나 사암 도인 같은 이도 3-4개를 넘지 않았다고 전한다.  

침은 처음 배울 때는 많이 놓게 되지만 실력이 늘어 날수록 침수는 줄어들게 되는데

줄어드는 것은 당연히 정확한 진단에 의해서 그런 것이다.

최종 목표는 10개 이내에서 해결하는 것으로 삼는다면 매우 좋다고 나는 생각한다.

그렇다고 오행침이나 사암침하는 사람들처럼 억지로 숫자를 줄이는 방법이 아니라

몸 전체를 관망하여 균형을 막는 요처에 최소로 놓는 침법을 구사하기를 희망한다.

우리나라에 전하는 불후의 저작인 <고려침경>.

나중에 중국으로 넘어가 강제로 <황제내경 영추편>으로 산입된 책.

우리는 주체성없이 중국책으로만 인정해버린 이 책에  간단한 비결이 기록되어 있다.

[인체의 상부에 병이 있다면 수양명대장경을 사용하고  

인체의 중간부분에 병이 있다면 족태음비장경의 혈을 취하고

인체 하부에 병이 있다면 족월음간경의  혈을 취하고

앞가슴과 복부에 병이 있으면 족양명위경을 취하고

후배부에 문제가 있으면 족태양방광경의 혈을 취하라]

병소에 따라 상.중.하.전.후의 다섯 경락에 있는 혈을 각각 선택한다.  

인체의 균형은 상하.전후.좌우.내외이다. 이를 벗어날 수 없다.

중간의 비장을 빼고 나면 상하전후의 균형을 회복하기 위해 사용하는 중요 경락은

이미 정리되는 셈이다.

상하전후의 경락선혈 비법은 고려침경에 실린 비결을 따르라.

좌우와 내외균형은 다음편에 설명하겠다.
  



조회 수 :
795
등록일 :
2008.06.14
00:48:55
엮인글 :
http://chym.net/column/2287/503/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chym.net/2287

호연지기

2015.07.17
17:06:48

편작, 허임, 사암도인 등은  침3~ 4개로 치유했다네요. 우리도  최종 목표는 10개 이내로 해야 하겠습니다.

 5행침이나 사암침처럼 억지로 갯수를 줄이는 게 아니라, 정확한 진단과 끊임 없는 배움으로  갯수를 최소화해야 시술자나 피시술자가 모두 좋겠네요.   <고려 침경>에 따르면   인체의  상부--대장경,   중부--비경,   하부--간경,   

앞가슴과 복부--위경,  후배부(등뒤)-- 방광경  을 다스려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7 남자와 여자 [1] [4] 2009-12-14 2490
396 시스템의 문제와 구조의 문제 [1] 2009-12-07 955
395 양명과 태음 [1] 2009-12-07 1332
394 생명나무 - 북숭아 [1] 2009-11-26 1093
393 오얏과 자두 [1] [5] 2009-11-25 1518
392 전체와 부분으로 본 동서양 문화 비교와 치료 [2] 2009-11-24 1157
391 한중일의 음식과 문화 [3] [1] 2009-11-23 1407
390 약과 독에 대한 동서의학의 생각 비교 [1] [1] 2009-11-23 1265
389 사고치는 아이에게 배우다. [2] [1] 2009-11-18 793
388 가지않은길-꿈은 이루어진다. [4] 2009-11-13 943
387 11월 12일 헌재위헌심판에 바라며 [2] 2009-11-09 877
386 우리연구소가 가야할 길 [1] 2009-11-06 901
385 과학적 판단을 믿어도 되는가?(탈리도마이드 사건이 주는 교훈) [2] [2] 2009-11-03 1075
384 음은 양에 의존하고 양은 음에 의존한다. [2] 2009-10-21 992
383 허풍(虛風)을 피하세요 [3] [2] 2009-10-21 1267
382 의료법 헌법소원에 관련된 메모 [4] 2009-10-20 1141
381 인간은 기계인가? [1] [1] 2009-10-13 810
380 질병은 구조와 조직의 문제인가? 균형의 문제인가? [1] 2009-10-08 857
379 가을 양생 [1] [1] 2009-09-19 790
378 신종 플루 예방 및 치료법(3) [4] [2] 2009-09-07 1447